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축구> 최용수 "많은 득점이 나오는 경기 펼치겠다"

송고시간2016-04-02 19:02

(서울=연합뉴스) 고일환 기자 = 프로축구 K리그 FC서울의 최용수 감독은 2일 "많은 득점이 나오는 경기를 펼치겠다"고 다짐했다.

최 감독은 이날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6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3라운드 인천 유나이티드와의 홈 경기를 3-1로 끝낸 뒤 기자회견에서 "좋은 분위기를 계속 이어나가고 싶다"며 이같이 밝혔다.

서울은 전북 현대와의 개막전에서 0-1로 패배했지만, 2라운드 상주 상무를 4-0으로 대파한데 이어 3라운드에서도 3골을 뽑아내는 폭발력을 보였다.

최 감독은 이날 경기에서 올 시즌 처음 선발 출전해 멀티골을 터뜨린 박주영에 대해 "걱정이 앞섰지만 예전과 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장점이 많기 때문에 상대 수비에 부담을 줄 수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상대수비가 예측하지 못하는 움직임을 보여준다. (오늘도) 상대 수비를 흔들어놨다"고 덧붙였다.

최 감독은 올 시즌 K리그 최강이라고 평가받는 데얀과 아드리아노, 박주영의 기용방식에 대해 "세 선수가 (장점이) 다 다르다. 데얀과 아드리아노가 좋은 모습을 보이지만 한 시즌 내내 갈 수는 없다. 박주영과의 조합도 좋다"고 말했다.

그는 또 이날 박주영의 추가골을 도운 다카하기에 대해선 "공수 조율에 참기름 같은 역할을 해주고 창의적인 패스를 할 수 있는 선수다. 경기력에 기복도 없다"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또한 올시즌 처음으로 선발 출전한 올림픽대표팀 소속 박용우에 대해선 "공격 전개과정에서부터 세밀하게 경기를 풀어가기 위해 볼 관리 능력이 있는 선수를 골라 출전시킨 것"이라며 "괜찮았다고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ko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