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연천서 미군사격장 훈련 중 산불…18시간 만에 진화

송고시간2016-03-30 16:46

(연천=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경기도 연천군의 한 미군 사격장에서 발생한 화재가 약 18시간 만에 완전히 진화됐다.

연천서 미군사격장 훈련 중 산불…18시간 만에 진화 - 2

30일 연천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께 연천군 장남면 고랑포리 미군 스토리사격장 야산에서 불이 났다.

불은 인접한 파주시 진동면 초리까지 번져 이 일대 잡목 등 3.3㏊를 태우고 약 18시간 만인 30일 오전 10시께 완전히 꺼졌다.

미군 훈련 중 사용된 탄약에 의한 화재로 추정된다.

소방과 군 당국은 군 헬기 4대와 소방차량 5대, 인력 21명을 동원했으나 전날 바람이 많이 불고 군사시설 안으로 진입할 수 없어서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또 인근에 신라의 마지막 임금인 경순왕릉이 있어 한때 잔뜩 긴장했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나 다른 재산 피해는 없었다.

su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