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청주시, '탈세' 원룸 건축업자 5명에 7천500만원 추징

송고시간2016-03-18 08:00


청주시, '탈세' 원룸 건축업자 5명에 7천500만원 추징

청주시청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청주시청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청주시청 전경

(청주=연합뉴스) 변우열 기자 = 청주시는 원룸주택 698가구를 대상으로 세무조사를 벌여 취득세를 내지 않은 건축업자 5명을 적발, 7천500만원을 추징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들은 건물 사용 승인 전부터 세입자를 입주시키는 등 사실상 원룸주택을 사용하고도 취득세를 내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현행 지방세법에는 건축물의 사용 승인 전에 입주하면 건물주가 취득세를 내야 한다.

그러나 일부 건축업자들은 임대 수입이 많은 것처럼 보이도록 사용 승인 전에 세입자를 입주시킨 뒤 취득세를 납부하지 않은 채 원룸을 매각하고 있다.

청주시는 매년 이런 탈세 행위를 적발하기 위해 기획 세무조사를 벌이고 있다.

시는 지난해에도 건축업자 40명을 적발해 4억8천만원을 추징했다.

bw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