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정원 차기 두산그룹 회장 누구인가

박용곤 명예회장 장남…두산가 4세 경영인1985년 사원 입사…그룹 신성장동력 발굴 주도


박용곤 명예회장 장남…두산가 4세 경영인
1985년 사원 입사…그룹 신성장동력 발굴 주도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 박용만 회장에 이어 두산그룹을 이끌어 갈 박정원 회장은 두산가(家) 3세 중 장남인 박용곤 두산[000150] 명예회장의 장남이다.

2일 두산그룹에 따르면 박정원 회장은 사원에서부터 시작해 지난 30여 년 동안 두산그룹의 변화와 성장에 기여하면서 그룹을 이끌어갈 차세대 리더로 꼽혀왔다.

특히 2007년 ㈜두산 부회장, 2012년 ㈜두산 지주부문 회장을 맡으면서 두산그룹의 주요 인수합병(M&A) 의사결정에 참여하는 등 그룹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찾는 일에 핵심적인 역할을 해왔다.

1962년생인 박정원 회장은 고려대 경영학과를 나와 1985년 두산산업(현 ㈜두산 글로넷BU)에 신입 사원으로 입사해 현장을 두루 거쳤으며 결정적인 순간에 '승부사 기질'을 발휘해 왔다고 두산 측은 전했다.

일례로 1999년 ㈜두산 부사장으로 상사BG를 맡은 뒤에는 사업 포트폴리오를 수익 사업 위주로 과감히 정리함으로써 취임 이듬해인 2000년에 매출액을 30% 이상 끌어올린 바 있다.

박정원 회장은 두산그룹의 신성장 동력 발굴과 인재 육성에도 큰 기여를 해왔다고 두산 측은 설명했다.

박정원 회장은 ㈜두산 지주부문 회장으로서 2014년 연료전지 사업, 2015년 면세점 사업 진출 등 그룹의 주요 결정 및 사업 추진에서 핵심 역할을 했다.

㈜두산 연료전지 사업의 경우 2년 만에 수주 5천870여억 원을 올리는 등 ㈜두산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부상하고 있다.

박정원 회장의 인재 중시 철학은 현재 구단주를 맡고 있는 두산베어스의 선수 육성 시스템에서 잘 나타난다.

역량 있는 무명 선수를 발굴해 육성시키는 '화수분 야구'로 유명한 두산베어스의 전통에는 인재 발굴과 육성을 중요시하는 박정원 회장의 경영철학이 반영돼 있다고 두산 측은 전했다.

박정원 차기 두산그룹 회장 누구인가 - 2

freem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3/02 15:2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