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호주 연구팀 "배우자 없으면 남성 암환자 사망률 26%↑"

송고시간2016-03-02 13:56

(시드니=연합뉴스) 김기성 특파원 = 배우자가 없는 암환자들은 배우자가 있는 암환자들에 비해 사망할 가능성이 20% 이상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호주 퀸즐랜드공대와 퀸즐랜드암협회(CCQ) 연구진이 1996년부터 2012년 사이 퀸즐랜드에서 가장 일반적인 10대 암환자 17만6천50명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일간 디 오스트레일리안이 2일 보도했다.

조사 결과 배우자가 없는 남성 암환자는 배우자가 있는 남성 암환자보다 사망 가능성이 26% 높았다.

또 배우자가 없는 여성 암환자는 배우자가 있는 여성 암환자에 비해 숨질 가능성이 20% 높았다.

이는 암 종류에 관계없이 고르게 나타났다.

퀸즐랜드암협회의 제프 던 교수는 "배우자 있는 암환자의 생존율이 높은 이유가 분명하지 않지만, 경제적 및 심리적 요인과 함께 주위 환경 등 다양한 요인들이 있을 수 있다"고 이 신문에 설명했다.

던 교수는 "배우자를 가졌다는 것은 치료를 받는 동안 더 건강한 생활방식을 하게 되고 더 여유로운 경제 조건 아래서 더 많은 주위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배우자의 유무에 따른 암별 사망 가능성도 차이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배우자가 없는 남성이 폐암에 걸렸을 때는 사망률이 단지 2% 높아 큰 영향이 없었지만, 두경부암의 경우 30%나 높았다.

배우자가 없는 여성이 신장과 폐암에 걸렸을 때는 사망률이 2% 높았다. 하지만 자궁암에 걸렸을 때는 41%나 높았다.

던 교수는 의료진이 배우자가 없는 환자들의 사망률이 높다는 점을 인식하고 후속 치료를 이같은 사정에 맞출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의학지 '암역학'(Cancer Epidemiology) 최신호에 게재됐다.

호주 연구팀 "배우자 없으면 남성 암환자 사망률 26%↑" - 2

cool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