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 AFC축구> 韓日전 앞둔 최용수 감독 "특별한 3.1절, 좋은 결과 기대"

"이전에 볼 수 없었던 팀 결속, 나를 흥분시킨다"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일본 J리그 산프레체 히로시마와 일전을 하루 앞둔 FC서울 최용수 감독은 29일 "특별한 3.1절에 좋은 경기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선전을 다짐했다.

최 감독은 1일 오후 2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히로시마와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F조 2차전을 하루 앞두고 가진 이날 기자회견에서 '미니 한·일전'에 임하는 각오를 이같이 밝혔다.

그는 "(16강행의) 유리한 고지를 선점하기 위해 내일 좋은 결과를 가져와야 한다"며 "선수들이 좋은 결속을 보여준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FC서울은 지난 23일 태국 부리람 유나이티드를 상대한 1차전 원정 경기에서 아드리아노와 데얀이 5골을 합작하면서 6-0으로 완승했다.

최 감독은 "첫 번째 경기는 산뜻하게 출발했지만, 조별리그 상대가 모두 얕잡아 볼 수 없는 상대"라며 "히로시마는 좋은 팀이고 매년 왜 J리그에서 우승하는지 확인했다"고 경계심을 늦추지 않았다.

히로시마는 지난해 J리그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등 최근 4년 동안 3번의 우승컵을 거머쥔 강팀이다. 그러나 1차전 홈 경기에서 산둥 루넝(중국)에 1-2로 패했다.

그는 "우리 선수들이 이런 분위기를 계속 유지하는 게 중요하지만, 자칫 방심은 절대 피하고 싶다"며 "우리 선수들이 잘 대처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번 시즌 홈 첫 경기이기도 한 최 감독은 시즌에 대한 각오도 밝혔다.

그는 "우리는 K리그를 이끄는 선구자 입장이 돼야 하고, 올 시즌도 전북과 좋은 분위기 속에서 시작해 흥행 요소가 될 것"이라고 자신감을 나타냈다.

이어 "동계 훈련에서 기존 선수들과 새로운 선수들의 호흡을 맞추는데 상당히 많은 비중을 뒀는데, 쉽지 않은 훈련을 선수들이 잘 버텨줬다"도 동계훈련이 성공적이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전에 볼 수 없었던 결속, 팀을 위한 헌신 등이 지금 더 많이 나오고 있다"며 "그것이 나를 흥분시키고 있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 AFC축구> 韓日전 앞둔 최용수 감독 "특별한 3.1절, 좋은 결과 기대" - 2

taejong75@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9 16:3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