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 좀 해라"…아버지 꾸중에 화난 40대 집에 불질러


"일 좀 해라"…아버지 꾸중에 화난 40대 집에 불질러

경찰 이미지(배경 글씨, 사람 얼굴 블러 처리)
경찰 이미지(배경 글씨, 사람 얼굴 블러 처리)

(대구=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아버지가 자신을 무시하며 꾸짖는다는 이유로 집에 불을 지른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북 고령경찰서는 이 같은 혐의(현주건조물방화)로 A씨(45)를 구속했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9일 오후 9시 35분께 고령군 자기 집에서 아버지(75)가 "집에서 놀지만 말고 일자리를 구해라"는 등 나무라자 홧김에 사랑채에 불을 질렀다.

불은 사랑채 30여㎡를 태워 500만원(소방서 추산) 가량의 재산피해를 낸 뒤 출동한 소방관들에 의해 50여분만에 꺼졌다.

경찰 관계자는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며 "뚜렷한 직업 없이 혼자사는 A씨와 아버지가 평소에도 자주 다투는 등 감정의 골이 깊었다"고 밝혔다.

su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9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