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인지, 세계랭킹 6위로 도약…올림픽 티켓 가시권

LPGA 태국 대회 우승한 톰프슨, 세계랭킹 3위
전인지, 아쉬운 준우승
전인지, 아쉬운 준우승전인지, 아쉬운 준우승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 데뷔한 전인지(22·하이트진로)가 세계랭킹을 한껏 끌어올렸다.

전인지는 29일 발표된 세계여자골프랭킹에서 5.38점을 받아 지난주 10위에서 6위로 뛰어올랐다.

한국 선수 중에는 2위 박인비(28·KB금융그룹), 5위 김세영(23·미래에셋) 다음으로 높다.

전인지가 이 랭킹을 7월까지 유지하면 오는 8월 열리는 리우 올림픽에 한국대표선수로 출전할 수 있다.

전인지는 28일 끝난 LPGA 투어 혼다 타일랜드에서 준우승, 앞서 열린 코츠 챔피언십에서 공동 3위를 차지하는 등 상승세를 이어가갔다.

혼다 타일랜드에서 우승한 렉시 톰프슨(미국)은 스테이시 루이스(미국)를 4위로 밀어내고 3위에 올라 미국 선수 중에는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

세계랭킹 1위는 지난주와 변동 없이 리디아 고(19)가 자리를 지켰다.

c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9 09: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