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음주운전 중 뒤차 경적 울리자 후진해 '쾅'

아산경찰서 전경
아산경찰서 전경

(아산=연합뉴스) 김소연 기자 = 충남 아산경찰서는 29일 경적을 울렸다는 이유로 고의로 교통사고를 낸 혐의(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등)로 김모(42)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김씨는 지난 26일 오후 10시 10분께 아산시 용화동 한 도로에서 자신의 스파크 차량을 운전하다가 뒤따르던 택시가 경적을 울리자 급정거한 뒤 후진해 택시의 범퍼를 충격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당시 면허 취소 수치인 혈중 알코올 농도 0.114% 상태에서 운전대를 잡은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조사에서 김씨는 "뒤따르던 차량이 경적을 울려 화가 나 그랬다"고 진술했다.

soy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9 09: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