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청와대 사랑채에서 '작은결혼' 해요"

여가부, 희망자 신청 사연 접수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여성가족부는 청와대 사랑채에서 '작은 결혼식'을 하고 싶은 예비부부들을 대상으로 신청 사연을 받는다고 29일 밝혔다.

희망자는 오는 3월 21일까지 신청 동기, 결혼 비용, 결혼일자, 준비 과정과 간단한 사연을 A4 1장 내외로 적어 여가부 이메일(smallwedding@korea.kr)로 보내면 된다.

심사를 거쳐 선정된 예비부부는 청와대 사랑채 작은결혼식장에서 오는 5∼7월, 9∼11월 첫째 주 토·일요일에 결혼식을 올릴 수 있으며 사회 저명인사의 무료 주례도 연계 받을 수 있다.

최종 선정자 명단은 오는 3월 28일(예정) 작은결혼정보센터 홈페이지(www.smallwedding.or.kr)에서 발표된다.

김중열 여가부 가족정책과장은 "작은 결혼식은 남에게 보여주기식이 아닌 결혼의 참된 의미를 되새기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청와대 사랑채는 대한민국의 전통과 현대사가 살아 숨 쉬는 상징적인 공간으로 결혼의 의미를 빛내고 평생 잊을 수 없는 추억을 만드는 데 적합한 만큼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e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9 09: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