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농구> 김주성, PO 역대 최다 득점 '2점 남았다'


<프로농구> 김주성, PO 역대 최다 득점 '2점 남았다'

김주성 돌파
김주성 돌파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프로농구 원주 동부의 김주성(37·205㎝)이 또 하나의 대기록 달성을 눈앞에 뒀다.

2002-2003시즌 프로에 데뷔한 김주성은 지금까지 플레이오프에서 총 90경기에 출전, 1천434점(평균 15.93점)을 넣었다.

프로농구 플레이오프 최다 득점 기록은 추승균 전주 KCC 감독이 현역 시절 세운 1천435점이다. 추승균 감독은 플레이오프 109경기에 출전해 평균 13.17점을 기록했다.

추 감독의 기록에 1점 차로 다가선 김주성은 큰 이변이 없는 한 3월1일 강원도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리는 고양 오리온과 6강 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신기록을 세울 가능성이 크다.

1점을 넣으면 타이기록, 2점을 넣으면 플레이오프 역대 최다 득점의 주인공이 된다.

이 부문 3위는 조성원 KBS 해설위원 겸 수원대 감독의 1천112점이고 4위는 역시 은퇴한 서장훈의 1천48점이다.

현역 선수로는 양동근(35·모비스)이 881점으로 8위에 올라 있지만 김주성을 따라잡기는 어려운 격차다.

이번 시즌 정규리그 블록슛 1천개의 대기록을 세운 김주성은 플레이오프 50경기, 챔피언결정전 40경기에 출전했다.

오리온과 6강 플레이오프 1,2차전에서는 각각 10점과 12점을 넣었다.

블록슛 1천개 기록을 정규리그 오리온과 경기에서 세운 김주성은 공교롭게도 플레이오프 최다 득점 기록 역시 오리온을 상대로 달성하게 될 것이 유력하다.

김주성은 플레이오프 최다 리바운드 부문에서도 585개로 1위를 달리고 있다. 이 부문 2위는 테렌스 레더(전 전자랜드)의 454개고 현역 선수로는 로드 벤슨(동부)이 365개로 8위다.

이 밖에도 김주성은 플레이오프 최다 자유투 1위(281개), 블록슛 1위(129개), 야투 성공 1위(570개)에도 올라 있고 어시스트 9위(230개), 스틸 9위(76개)를 기록 중이다.

플레이오프 출전 경기 수 부문에서는 추승균 감독이 109경기로 1위, 이상민 서울 삼성 감독이 91경기로 2위다.

90경기인 김주성은 3월1일 경기에 출전하면 이상민 감독과 함께 공동 2위가 되고, 승부를 4차전으로 넘기면 92경기째 출전하면서 단독 2위가 될 수 있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9 08: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