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선거구 획정위, 오후 전체회의서 획정안 도출 시도

여야 추천 획정위원간 이견차…주말 넘길 가능성도
선거구획정안 제출 데드라인 넘긴 획정위
선거구획정안 제출 데드라인 넘긴 획정위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산하 선거구획정위원회는 27일 오후 서울 관악청사에서 전체회의를 하고 4·13 총선에 적용할 선거구 획정안 도출을 시도한다.

획정위는 지난 23일 국회로부터 '지역구 253석·비례대표 47석'을 토대로 한 선거구 획정 기준을 넘겨받았지만, 획정위 내부 이견으로 지역구의 구역표 작성을 마무리 하지 못하고 있다.

특히 지역구가 대거 늘어나는 수도권 선거구 재조정을 두고, 여야가 추천한 획정위원들 사이 의견차를 좁히지 못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획정위는 주말 내 획정안이 의결되도록 노력한다는 방침이지만 여야가 선거법 처리의 '마지노선'으로 제시하고 있는 29일 당일까지 지연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blueke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7 09: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