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한항공, 美승객 SNS 분석 결과 '최고 항공사' 1위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김종우 특파원 = 대한항공이 미국 내 항공 승객들의 사회관계망 서비스(SNS)에서 가장 호평을 받은 항공사로 조사됐다.

미국 플로리다 주에 있는 마케팅 회사 '프랙틀'(Fractl)이 지난해 추수감사절· 크리스마스 시즌에 항공 승객들이 SNS에 올린 글 130만 개를 분석한 결과 최고의 항공사 1위에 대한항공이 올랐다고 경제전문지 포천이 26일(현지시간) 전했다.

프랙틀은 항공 승객들이 SNS에 올린 글 130만 개를 알고리즘을 통해 긍정적 표현과 부정적 표현으로 분류하고 이를 수치화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0.57점(최고점 1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캐나다 항공사 에어노스(Air North)가 0.55점, 독일 저가항공사 TUI플라이가 0.54점으로 뒤를 이었다.

대한항공, 美승객 SNS 분석 결과 '최고 항공사' 1위 - 2

또 TAP포르투갈이 0.53점, 프랑스항공이 0.50점으로 승객들이 가장 좋아하는 항공사 '톱(Top) 5'에 들었다.

반면, 미국의 저가항공사 스피릿항공이 -0.15점(최저점 -1점)으로 최악의 항공사 1위라는 오명을 썼다. 또 미국 저가항공사 프런티어항공과 아메리칸항공이 각각 -0.1로 공동 2위를 기록했다.

델타항공은 -0.07, 필리핀 항공사인 세부 퍼시픽은 -0.06으로 4∼5위를 차지했다. 특히 최악의 항공사 '톱 5' 가운데 미국 항공사 4개사가 포함돼 눈길을 끌었다.

프랙틀은 이번 조사에서 "승객들은 좌석이 편안하냐, 불편하냐에 가장 많이 신경을 쓰는 것으로 나타났다"면서 "승객들이 올린 글에서 '좌석'이라는 단어가 5천286회나 사용됐다"고 밝혔다.

이어 "승객들의 반응은 매우 직설적이고 빨라 욕이 1만4천490회 사용됐다"면서 "항공사들의 친절한 서비스에 대한 '땡큐'라는 말도 10만1천798회로 집계됐다"고 덧붙였다.

대한항공, 美승객 SNS 분석 결과 '최고 항공사' 1위 - 3

jongw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7 07: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