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권은빈, CLC 합류에 시끌…"'프로듀스 101' 하차안해"

송고시간2016-02-26 18:57

오디션 프로그램 중 데뷔 발표…"계약서 상 CLC로 방송 활동은 안해"


오디션 프로그램 중 데뷔 발표…"계약서 상 CLC로 방송 활동은 안해"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엠넷 '프로듀스 101'에 출연 중인 권은빈(16)이 7인조로 재편된 걸그룹 씨엘씨(CLC)에 합류한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온라인이 떠들썩하다. 오디션 프로그램 도중 데뷔를 발표해서다.

큐브는 26일 공식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오는 29일 새 앨범 '리프레시'(REFRESH)로 컴백하는 씨엘씨의 새 멤버로 권은빈의 프로필과 사진을 공개했다.

문제는 권은빈이 현재 101명의 연습생 중 11인조 걸그룹을 뽑는 프로그램인 '프로듀스 101'에 출연 중이라는 점이다. 최근 탈락자가 방송된 이 프로그램에서 권은빈은 16위로 살아남았다.

큐브는 "이미 계약서를 쓴 상황이어서 '프로듀스 101'에서 하차하지 않고 계속 출연한다"며 "계약상 '이 프로그램 외의 방송 활동을 할 수 없다'는 조항이 있어 당분간 씨엘씨는 권은빈을 제외하고 6인조로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한다"고 말했다.

큐브에 따르면 권은빈은 지난해 말 컴백 예정이던 씨엘씨에 합류해 앨범 재킷과 뮤직비디오 촬영을 마쳤으나 앨범 계획이 무산되자 '프로듀스 101'에 출연했다. 그러나 씨엘씨가 소속사 내부 일정상 이달 컴백해야 해 제작진과 협의를 거쳤고 '프로듀스 101'에서 탈락할 때까지는 씨엘씨의 방송 활동에 참여하지 않기로 했다.

큐브 관계자는 "뮤직비디오가 전파를 타도 방송으로 간주돼 권은빈 부분을 덜어내고자 뮤직비디오를 재편집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같은 상황에 대해 일부 누리꾼은 데뷔란 꿈을 위해 연습생들이 경쟁하는 프로그램에 데뷔가 확정된 연습생이 출연하는 것에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또 기획사가 프로그램 효과를 노린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왔다.

반면 프로그램 계약서 때문에 하차하지 못하고 씨엘씨의 방송 활동에도 참여하지 못하는 상황을 안타까워하는 목소리도 있었다. 프로그램 계약을 해지하면 3천만원을 위약금으로 배상해야 하는 조항이 있기 때문이다.

권은빈, CLC 합류에 시끌…"'프로듀스 101' 하차안해" - 2

mi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