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천안시, 평택 생활폐기물 위탁 처리

반입 수수료 등 연간 33억원 세외수입

(천안=연합뉴스) 김용윤 기자 = 충남 천안시가 앞으로 3년간 경기도 평택시 생활폐기물을 위탁 처리한다.

천안시는 25일 생활폐기물 전처리·자원화시설 등을 갖춘 에코센터 건립을 추진 중인 평택시 시설이 준공될 2019년까지 생활폐기물을 위탁처리키로 했다고 밝혔다.

시는 주민지원협의체와 협의를 거쳐 폐기물처리 위·수탁 계약을 체결, 소각시설 여유용량 범위내에서 가연성 생활폐기물을 하루 50∼60t가량 유상 반입처리한다.

천안시는 생활폐기물 소각처리량 확보로 소각시설 2기 운영의 안전성 및 효율성을 끌어올리고, 생활폐기물 반입 수수료와 소각시 발생하는 수증기 판매를 통해 연간 약 33억원의 세외수입이 가능해졌다.

yy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5 11: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