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공영홈쇼핑 "2020년 주문액 1조원 달성"

(서울=연합뉴스) 오예진 기자 = 중소기업 및 농축수산물 전문 홈쇼핑인 공영홈쇼핑은 25일 벤처와 농어민의 시장개척을 위해 매년 700개의 관련 신상품을 발굴하고 2020년에는 소비자들의 순수주문금액(취급액) 1조원을 달성하겠다고 밝혔다.

공영홈쇼핑은 이날 서울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공영홈쇼핑 비전 2020'을 발표했다.

우선 공영홈쇼핑은 벤처와 농어민이 만든 상품을 매년 700개씩 새로 찾아낼 계획이다.

또 지난해 170억원 규모였던 창의·혁신 상품 취급액을 올해 600억원으로 늘리고 내년에는 1천억원대로 확대한다. 올해 창의·혁신상품 편성 비중은 10% 이상으로 잡았다.

취급액이란 소비자가 주문한 금액에서 반품·취소금액을 제외한 순수주문금액이다.

TV홈쇼핑·온라인쇼핑몰을 포함하는 총 취급액 목표는 올해 5천억원, 2020년 1조원으로 잡았다.

공영홈쇼핑은 중소기업청과 협력해 개성공단 입주기업이 만든 제품에 대한 방송도 계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지역특산물 판매 확대를 위해 특산물과 관광상품을 연계하는 방안도 마련한다.

나아가 올해 수출관련 조직을 꾸리고 본격적으로 사업에 나서 2020년에는 200억원 규모의 수출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

윤리경영을 위해 올해 감사자문위원회, 준법지원인 등도 도입한다.

이영필 공영홈쇼핑 대표는 "올해 윤리·투명경영 속에 중소기업과 농어업인의 판로를 지원하는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며 "현재 일반 홈쇼핑사보다 10%p 이상 낮은 수수료율(평균 23%) 기조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7월 중소기업 상품과 농축수산물 전문 홈쇼핑으로 개국한 공영홈쇼핑은 현재까지 총 취급액 1천500억원을 달성했다.

ohy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5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