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티몬·위메프도 최저가 경쟁 가세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대형마트와 온라인쇼핑사이트의 최저가 경쟁이 불붙은 가운데 티몬(www.tmon.co.kr)과 위메프(www.wemakeprice.com)도 본격적으로 가격인하 경쟁에 뛰어들었다.

티몬은 이달 말까지 생필품 판매코너 '슈퍼마트'에서 4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 6천원의 추가 할인 쿠폰을 증정한다고 25일 밝혔다.

티몬 관계자는 "이미 6천여가지 슈퍼마트 생필품 핵심품목의 경우 가격관리 전담팀을 두고 온라인 최저가 수준의 가격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며 "여기에 할인쿠폰까지 활용하면 소비자는 국내에서 제일 싼 값에 생필품을 구입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예를 들어 티몬 슈퍼마트에서 '맥심 모카골드 커피믹스 180T+20T' 가격은 현재 1만9천360원으로, 쿠팡(2만2천100원)과 이마트 온라인(2만2천800원)보다 싸고 '스파클 생수 2ℓ×12페트병(PET)'도 슈퍼마트 가격 수준(6천100원)이 쿠팡(6천500원)이나 이마트 온라인(9천900원)보다 낮다는 설명이다.

티몬은 온·오프라인 주요 유통채널의 생필품 일별 가격조사를 통해 계속 최저 가격을 유지할 방침이다.

티몬·위메프도 최저가 경쟁 가세 - 2

위메프도 이날부터 '위메프 플러스'(위메프 물품 직접 매입·판매) 서비스를 통해 기저귀·분유 등 최저가 상품을 늘려가겠다고 밝혔다.

이번 '싸다! 마트보다 위메프 플러스' 캠페인은 특히 제조사·납품업체에 공급가 인하를 요청하지 않는 원칙을 지키고 자체 경쟁력만으로 진행된다고 위메프는 강조했다.

하송 위메프 직매입사업본부장은 "위메프가 근본적으로 비용과 가격 경쟁력 측면에서 오프라인 유통 채널보다 우위를 사실을 보여줄 것"이라며 "소비자들이 집에서 편하게 최저가로 구매하고 빠르게 받아볼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티몬·위메프도 최저가 경쟁 가세 - 3

shk99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5 09:3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