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지하철 창동역 입구 폭발물 의심 신고 소동

송고시간2016-02-24 23:18


서울 지하철 창동역 입구 폭발물 의심 신고 소동

창동역 폭발물 의심신고 소동
창동역 폭발물 의심신고 소동

창동역 폭발물 의심신고 소동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서울 지하철 1호선 창동역에 폭발물 의심 물체가 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역사 출구를 폐쇄하고 조사를 벌이는 소동을 빚었다.

서울 도봉경찰서에 따르면 24일 오후 7시57분께 창동역 2번 출구 인근에 이날 오전부터 수 시간째 여행용 캐리어 가방이 놓여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곧바로 출동한 경찰은 해당 출구를 폐쇄하고 폭발물 처리반을 투입해 정밀 조사를 벌였으나 다행히 가방 속에는 옷가지들이 담겨 있었을 뿐 폭발 물질은 없었다.

이 소동으로 경찰 타격대와 특공대, 인근 군부대 병력까지 긴급 출동했으며 지하철역 2번 출구가 약 1시간 동안 폐쇄됐다.

경찰 조사 결과 이 가방은 한 대학생이 술에 취해 실수로 두고 갔던 것으로 확인됐다.

comm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