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도연, 11년만 드라마 출연…tvN '굿 와이프'

"10여년 만에 드라마 하게 돼 설레기도 하고 걱정도 돼"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칸의 여왕' 전도연이 11년 만에 안방극장으로 돌아온다.

전도연이 tvN 드라마 '굿 와이프'에 출연한다고 소속사 매니지먼트숲이 24일 밝혔다.

전도연의 드라마 출연은 2005년 SBS '프라하의 연인' 이후 11년 만이다.

동명의 미국 인기드라마를 리메이크한 '굿 와이프'는 검사 남편이 불미스러운 일로 구속되자, 결혼 후 일을 그만두고 내조에만 전념하던 혜경(전도연 분)이 생계를 책임지기 위해 15년 만에 변호사로 복귀해 자신의 정체성을 찾아가는 법정 수사극이다.

소속사는 "남편의 배신으로 벼랑 끝까지 몰린 한 여자가 일련의 과정 속에서 겪는 심리적 변화와 감정을 집중적으로 그리며 직업인으로서, 엄마로서, 한 사람의 인간으로서 꿋꿋하게 성장해나가는 과정을 그릴 것"이라고 설명했다.

전도연은 "작품 선택의 폭을 넓히고 싶었던 기회에 좋은 작품의 출연 제의를 받았다"며 "10여 년 만에 드라마를 하게 되어서 설레기도 하면서도 한편으로는 걱정도 되기도 한다.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을 한다"고 말했다.

'굿 와이프'는 오는 6월말 방송 예정이다.

전도연, 11년만 드라마 출연…tvN '굿 와이프'1

pr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02 15: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