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두바이유 다시 하락…배럴당 30달러선엔 턱걸이


두바이유 다시 하락…배럴당 30달러선엔 턱걸이

이란, 원유생산 日 50만배럴 늘려
이란, 원유생산 日 50만배럴 늘려

(서울=연합뉴스) 옥철 기자 = 두바이유 가격이 다시 내렸다. 배럴당 30달러선을 겨우 유지했다.

한국석유공사는 지난 19일(현지시간) 거래된 두바이유 현물 가격이 전날보다 0.18달러 내린 배럴당 30.07달러로 집계됐다고 20일 밝혔다.

두바이유 가격은 지난달 6일(30.76달러) 이후 40여 일 만인 지난 16일 배럴당 30.66달러로 30달러선을 회복한 뒤 하루 만에 28달러선으로 후퇴했다가 다시 30달러선으로 올라섰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의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선물은 전날보다 1.13달러 떨어진 배럴당 29.64달러로 마감했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북해산 브렌트유도 1.27달러 떨어진 배럴당 33.01달러로 장을 마쳤다.

이날 국제유가는 산유량 동결 논의가 흐름을 이어가지 못하며 전부 하락 마감했다.

사우디아라비아는 러시아 등 3개 산유국과 지난 16일 산유량 동결에 합의했지만 감산 계획은 부인하는 상황이다.

oakchu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0 08: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