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성 미국내 기업 평판 순위 3년 연속 '톱10'

(서울=연합뉴스) 옥철 기자 = 삼성이 미국 내 기업 평판 순위에서 3년 연속 10위권에 들었다.

21일 미국 여론조사기관 '해리스폴(Harris Poll)' 홈페이지에 따르면 2016년 미국 내 기업 평판 지수(Harris Poll Reputation Quotient) 조사 결과 삼성이 7위를 차지했다.

1위는 아마존, 2~6위는 애플, 구글, USAA, 월트디즈니, 퍼블릭스 슈퍼마켓, 8~10위는 버크셔 해서웨이, 존슨앤드존슨, 켈로그다.

해리스폴은 미국 내 소비자 2만3천여 명을 대상으로 사회적 책임, 호감도, 제품 및 서비스, 기업 비전과 리더십, 재무성과, 근무환경 등 6개 항목을 평가해 순위를 매긴다.

뉴욕에 본사를 둔 해리스폴은 혁신적 여론조사 기법을 개발해 건강, 테크놀로지, 시사, 에너지, 통신, 금융서비스, 보험, 미디어, 소매업, 외식업, 소비재 상품 등과 관련된 폭넓은 분야의 여론조사를 진행하는 기관으로 전 세계 215개국에 거래처를 두고 있고 북미, 유럽, 아시아에 거점 본부를 운영하고 있다.

삼성은 총점 80.44포인트를 얻어 80점 이상에 부여되는 '엑셀런트(Excellent)' 등급을 받았다. 올해는 9위까지가 엑셀런트 등급이다.

톱 10에 포함된 회사 중 미국 기업이 아닌 곳은 삼성이 유일하다.

아마존은 지난해 랭킹 2위였으나 올해 1위로 올라섰다.

삼성은 해리스폴 조사에서 2012년 13위, 2013년 11위, 2014년 7위, 2015년 3위를 차지한 바 있다.

삼성은 앞서 지난해 글로벌 브랜드 가치평가 업체인 인터브랜드가 발표한 글로벌 100대 브랜드 평가에서도 7위에 오른 바 있다.

oakchu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21 07: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