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안철수 "정동영 합류, 정치 판 바꾸는 데 큰 힘 기대"

"생각 달라도 양당 기득권 담합구조 깨는 데 집중해야"
안철수-정동영, 입당에 합의
안철수-정동영, 입당에 합의안철수-정동영, 입당에 합의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19일 정동영 전 의원의 합류에 대해 "거대 양당의 기득권 독과점 구조를 깨고 정치의 판을 바꾸는 데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철수 "정동영 합류, 정치 판 바꾸는 데 큰 힘 기대" - 2

안 대표는 이날 마포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정치인을 위한 정치가 아니라 국민을 위한 진짜 정치가 우리의 목표"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우리 당에는 여당에서 온 분도 있고 야당에서 온 분도 있다. 보수적인 분도 있고 진보적인 분도 있다. 생각이 다르고 살아온 이력이 다르고 살아온 지역도 다르지만 그런 우리를 하나로 묶어주는 것이 있다"며 "그것은 바로 양당 기득권 담합구조를 깨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가장 중요하고 가장 급한 과제가 있기 때문에 생각의 차이에도 불구하고 우리를 한곳에 모이게 했다. 지금은 그것에 집중할 때"라고 덧붙였다.

이어 안 대표는 "양당의 이념적 대결 구도와 기득권 담합 체제를 못 깨면 한반도 평화도, 경제 민주화도, 일자리 창출도, 복지 확대도, 민주주의도 되지 않는 걸 알기에, 그것을 깨는 게 너무 절박하기에 국민의당을 만들었다"고 거듭 역설했다.

그는 "우리는 이제 시작이다. 더 많은 분들과 손잡고 더 크게 국민을 위한 진짜 정치의 길을 열어갈 것"이라며 "국민의당이 하면 다르다, 달라지는구나라는 평가를 받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jos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9 09: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