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석현준 막판 출전' 포르투, 도르트문트에 0-2 완패

박주호 결장…태극전사 맞대결 무산

(서울=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석현준이 후반 막판 교체로 출전한 FC포르투가 2015-2016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2강 1차전에서 토르트문트(독일)에 기선을 제압당했다.

포르투는 19일(한국시간) 독일 도르트문트의 베스트팔렌 슈타디온에서 열린 대회 32강 1차전에서 도르트문트에 0-2로 패했다.

석현준은 팀이 0-2로 끌려가던 후반 43분 그라운드를 밟았고, 추가시간을 포함해 7분 정도의 짧은 시간을 뛰었지만 인상적인 플레이를 펼쳤다.

석현준은 교체투입 1분 뒤 문전에서 넘어지며 오른발 슈팅을 시도한 게 골키퍼에게 막혔다.

곧바로 이어진 공격기회에서는 오른쪽 측면을 돌파하다가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자 강하게 항의하다 경고를 받기도 했다.

도르트문트의 한국인 수비수 박주호는 이날 출전명단에 이름을 올리지 못해 석현준과 태극전사 맞대결은 이뤄지지 않았다.

이날 경기는 도르트문트의 일방적인 공격으로 진행됐다.

도르트문트는 이날 포르투를 슈팅수에서 19-3으로 앞질렀고, 볼 점유율 역시 7대3으로 크게 앞서는 일방적인 경기를 펼쳤다.

도르트문트는 전반 6분 우카시 피슈체크의 결승골이 터지며 앞서갔다.

문전에 있던 피슈체크는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오른발로 슈팅한게 골키퍼 이케르 카시야스에 막혔다.

그러나 피슈체크는 골키퍼에 맞고 흘러나온 공을 다시 헤딩해 득점에 성공했다.

도르트문트는 후반 26분 헨리흐 므히타랸이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내준 패스를 달려들어 오던 마르코 로이스가 오른발 슈팅으로 추가골을 넣어 승리를 예감했다.

도르트문트는 후반 40분 가가와 신지의 패스를 받은 헨리흐 므히타랸의 날카로운 헤딩 슈팅이 왼쪽 골대를 때려 관중의 탄성을 자아냈다.

두 팀의 32강 2차전은 26일 오전 5시 5분 포르투 홈 경기로 열린다.

bschar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9 05: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