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英 병원서 16명 신종플루 집단 감염

(런던=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 영국의 한 병원에서 환자 16명이 신종플루에 집단 감염됐다고 영국 방송 BBC가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중부 도시 레스터에 있는 '레스터 로열 병원'에서 16명의 암환자가 신종플루 감염 판정을 받았다.

병원은 이들이 있던 3개 병동을 즉각 폐쇄하고 환자들에 대한 격리 치료에 들어갔다.

레스터에 있는 또다른 병원인 글렌필즈 병원에서도 환자 3명이 신종플루 치료를 받고 있다고 BBC는 전했다.

레스터 로열 병원 관계자는 "혈액암 병동 세 곳에 있던 환자 16명이 신종플루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며 "필요한 모든 예방조치를 취했고, 현재 환자들은 격리치료를 받고 있다"고 확인했다.

영국보건국(PHE) 필립 몽크 박사는 "병원은 신종플루에 감염될 위험이 매우 높은 환경이고, 관리하기도 매우 어려운 상황"이라고 말했다.

英 병원서 16명 신종플루 집단 감염 - 2

jungw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9 00: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