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평택당진항에 국제여객터미널 2020년 개장한다

(세종=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해양수산부는 중국 교역량과 여객 증가에 대비해 평택·당진항에 2020년 개장을 목표로 신규 국제여객터미널을 건설한다고 19일 밝혔다.

해수부는 평택·당진항에 3만t급 4선석(접안시설) 규모의 여객부두와 새로운 여객터미널을 짓기로 하고 작년 5월 여객부두에 대한 실시설계용역을 먼저 발주했다.

이어서 올해 상반기에 국제여객터미널 설계공모를 진행해 당선작품을 제출한 곳에 설계용역을 맡기기로 했다.

설계공모는 국제여객터미널의 실용성·기능성·경제성 등을 갖추고 지역의 랜드마크로서 평택·당진항의 특징을 나타낼 수 있는 작품을 선정한다.

평택·당진항에는 중국 5개 지역을 연결하는 카페리가 운항 중이지만 지금 있는 국제여객부두의 선석이 총 3개에 불과해 운항 일정이 겹칠 때는 번갈아 정박지에 대기하다 배를 대는 등 불편을 겪고 있다.

평택·당진항 국제여객부두를 이용한 여객은 2008년 28만명에서 2014년 49만명으로 증가했고 같은 기간 컨테이너 화물도 35만6천TEU(1TEU는 20피트 컨테이너 1개)에서 54만6천TEU로 늘었다.

국제여객부두 건설에는 1천317억원, 터미널 건설에는 715억원이 투입된다.

해수부 관계자는 "대규모 사회간접자본 투입으로 3천900억원의 생산유발효과와 2천300여명의 고용창출 효과, 평택ㆍ당진항의 대중국 관광산업 발전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평택당진항에 국제여객터미널 2020년 개장한다 - 2

noano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9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