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설 연휴 후 1주간 지카바이러스 의심사례 22건 추가

18건 음성 판정, 4건 검사 중…양성 없어
지카바이러스 대비 모기방제 대책 발표
지카바이러스 대비 모기방제 대책 발표지카바이러스 대비 모기방제 대책 발표

(서울=연합뉴스) 김병규 기자 = 질병관리본부는 설 연휴가 끝난 뒤 1주일간 국내에 지카(Zika) 바이러스 감염 의심사례가 22건 추가로 접수됐지만 양성 사례는 나오지 않았다고 밝혔다.

지난 11~17일 접수된 지카 바이러스 감염 의심사례 22건 중 18건은 검사가 완료돼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으며 나머지 4건에 대해서는 검사가 진행 중이다.

"내년까지 미주에서만 4백만 지카 감염 우려"(CG)
"내년까지 미주에서만 4백만 지카 감염 우려"(CG)

이로써 질본이 의심사례를 접수한 지난 2일 이후 발생한 의심사례는 모두 50건이 됐다. 이 중 검사 중인 4건을 제외한 46건에 대해 음성 판정이 내려졌다.

방역당국은 콜롬비아, 멕시코 등 중남미 국가와 미국, 영국, 태국 등 지카 바이러스 발생국가 방문 후 2주일 이내에 발열, 발진 등의 증상을 보이면 신고 후 진단 검사를 받도록 하고 있다.

b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7 12: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