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태안 황토굴서 숙성한 웰빙 호박고구마 맛보세요"

(태안=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충남 태안의 특산물인 호박고구마가 숙성과정을 거쳐 겨울 호박고구마로 재탄생해 소비자들에게 인기다.

17일 태안군에 따르면 안면읍 승언리의 한 호박고구마농장에서는 밭 2만6천㎡에 고구마를 심어 가을에 수확한 뒤 길이 40m의 대형 황토 토굴 속에서 숙성시킨다.

"태안 황토굴서 숙성한 웰빙 호박고구마 맛보세요" - 2

10㎏ 들이 한 상자당 3만3천원에 거래되는 호박고구마를 요즘 하루 20∼30상자씩 판매한다.

태안 호박고구마는 양질의 토양과 서늘한 기후에 대부분 무농약으로 재배돼, 맛이 뛰어나고 몸에도 좋아 웰빙식품으로 인기다.

토굴이 고구마의 수분과 온도를 자동 조절해 단맛이 더욱 강하고 인공 저온저장고와 달리 전기를 쓰지 않아 관리비도 절약된다.

농장 관계자는 "태안 황토고구마는 겨울에 맛이 좋아져 더욱 인기가 많다"며 "가을 고구마와는 또 다른 겨울 호박고구마를 많은 분이 맛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안 황토굴서 숙성한 웰빙 호박고구마 맛보세요" - 3

태안군 관계자는 "호박고구마는 일반 고구마에 비해 단맛이 강하고 식감이 부드러워 어르신들은 물론 아이들 간식으로 손색이 없다"며 " 태안의 대표 농산물인 호박고구마의 인지도를 높이도록 힘을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ye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7 11: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