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건립 50년 지난 체육시설 7곳 문화재 등록 추진

종로 YMCA 체육관, 한강조정장 등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문화재청은 건립된 지 50년 이상 지난 체육시설 중 문화재적 가치가 있는 건물을 대상으로 문화재 등록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에 문화재 등록이 추진되는 시설은 서울에 있는 이화여대 체육관 A동, 종로 YMCA 체육관, 한강조정장과 인천 남구문화체육센터, 광주 관덕정, 대전 충남경찰청 상무관, 제주시민회관 체육관 등 7곳이다.

이화여대 체육관 A동은 1935년 준공됐으며, 나머지 시설들은 모두 1960년대에 만들어졌다.

앞서 문화재청은 근현대 문화유산 목록화 사업의 일환으로 개항이 이뤄진 1876년부터 서울올림픽이 개최된 1988년 사이에 지어진 체육시설 113건을 조사했고, 전문가 자문회의를 거쳐 보존상태가 양호하고 가치가 있는 7곳을 선정했다.

문화재청은 목록화 자료를 해당 지자체에 배포하고 누리집에도 게재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해 7월 서울시와 대한체육회가 문화재 등록을 신청한 태릉선수촌은 내달 열리는 문화재위원회 회의에서 논의될 예정이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우리나라 체육계는 괄목한 만한 성과를 거뒀으나, 근대 이후 건립된 체육시설은 제대로 된 가치평가 없이 사라져가고 있다"면서 "의미 있는 체육시설에는 표석 설치 등을 권고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건립 50년 지난 체육시설 7곳 문화재 등록 추진 - 2

psh5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7 10: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