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달밤의 고궁 산책'…올해 창덕궁 달빛기행 61회로 확대

상반기 프로그램 23일 예매 시작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문화재청은 달밤에 창덕궁 후원을 거닐 수 있는 '창덕궁 달빛기행'을 3월 21일부터 10월까지 61회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보다 24회 늘어난 것으로, 내국인과 외국인 대상 프로그램이 각각 47회와 14회 마련된다.

올해 창덕궁 달빛기행 프로그램에는 낙선재 뒤편으로 보이는 정자인 상량정(上凉亭)에서의 대금 연주가 추가됐다.

상반기(3∼6월) 행사 관람권은 오는 23일부터 인터파크 티켓에서 1인당 2매까지 구입할 수 있으며, 만 65세 이상 어르신에 한해 전화 예매가 가능하다.

8월부터 10월까지 열리는 하반기 행사는 7월께 예매가 시작된다.

관람권 가격은 3만원이며, 외국인 대상 프로그램은 영어, 중국어, 일본어로 진행된다.

문화재청이 한국문화재재단과 함께 선보이는 창덕궁 달빛기행은 정문인 돈화문에서 출발해 낙선재, 부용지, 연경당, 후원 등을 2시간 동안 돌아보는 프로그램으로 전통공연을 감상하고 다과를 즐길 수 있다.

'달밤의 고궁 산책'…올해 창덕궁 달빛기행 61회로 확대 - 2

psh5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7 09: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