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연대 앞 지하보도 '창작놀이센터'로 거듭난다

(서울=연합뉴스) 최윤정 기자 = 서울 서대문구 신촌 연대 정문 앞 지하보도가 6월에 창작놀이센터로 변신한다.

서울 서대문구는 17일 지하보도에 청년 창업인과 문화예술인을 위한 소공연장, 연습장, 세미나실, 창업존을 만든다고 밝혔다.

1978년 설치된 지하보도는 2014년 인근에 횡단보도가 만들어진 후에는 이용자가 거의 없어 보행통로 기능을 잃었다.

길이 54.1m, 폭 6.8m 규모에 음악, 연극, 전시를 위한 소공연장과 창작 기획회의를 하는 세미나실, 창업컨설팅, 강연, 창업정보 공유를 위한 창업존이 들어선다.

서대문구는 다음 주부터 공사를 시작하고, 누구나 쉽게 부르는 우리말 별칭을 붙이기 위해 다음 달 11일까지 공모를 한다.

예비심사, 신촌 연세로 일대 시민 현장투표, 구청 내부심사를 거쳐 최종 당선된 작품에는 30만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이 수여된다.

별칭 공모에 응모하려면 신촌포털(http://play.sdm.go.kr, Joy⇒신촌관광⇒두근두근신촌스토리)에 들어가면 된다.

연대 앞 지하보도 '창작놀이센터'로 거듭난다 - 2

mercie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7 09: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