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뉴스테이 연계 정비구역 6개 시·도 15곳 선정

서울·경기·인천·충남·대구·부산

(세종=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정비사업과 연계해 '기업형 임대주택(뉴스테이)'를 공급할 후보 정비구역이 정해졌다.

국토교통부는 '2016년 상반기 뉴스테이 연계형 정비사업' 공모에 참여한 37개 정비구역 가운데 15개 정비구역을 사업 후보구역으로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선정된 후보구역을 지역별로 보면 서울은 강북2구역 1곳이 뽑혔고 경기는 고양 능곡6구역 등 3곳, 인천은 미추8구역 등 6곳, 충남은 천안 원성동구역 1곳, 대구는 내당내서구역 1곳, 부산은 우암2구역 등 3곳이 선정됐다.

이들 후보구역의 정비조합은 총회를 열고 뉴스테이 도입을 의결해야 정식으로 뉴스테이사업을 추진할 수 있다.

특히 정비조합은 17일부터 6개월 안에 뉴스테이사업자 선정을 위한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해야 한다. 우선협상대상자를 기한 내 정하지 못하면 후보구역 선정이 철회된다.

뉴스테이 연계 정비사업은 정비사업으로 공급될 주택 가운데 일반분양분을 뉴스테이사업자가 사들여 뉴스테이로 공급하는 방식이다.

이번에 선정된 후보구역 15곳에는 총 2만3천638가구의 뉴스테이가 공급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애초 국토부는 뉴스테이 연계형 정비사업을 진행할 정비구역을 5∼6곳 선정해 뉴스테이 1만가구 가량이 공급되도록 할 예정이었다.

국토부 관계자는 "정비사업은 절차가 복잡하고 여러 이해관계가 얽혀 있다는 점을 고려, 후보구역에서 뉴스테이사업 추진이 어려워질 가능성도 고려해 목표(1만가구)보다 넉넉한 규모로 후보구역을 선정했다"고 말했다.

국토부는 이번 후보구역 선정에서 탈락한 22곳 정비구역도 뉴스테이사업을 펼치기에 충분한 사업성이 있는 곳으로 판단하고 해당 구역 정비조합이 원하면 하반기 공모대상에 포함할 계획이다.

뉴스테이 연계 정비구역 6개 시·도 15곳 선정 - 2

jylee2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7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