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밸런타인에 밀린 대보름 대목, 간편식으로 살린다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정월 대보름(음력 1월 15일)을 챙기는 가정이 갈수록 줄어드는 가운데, 대형 마트들은 간편식·소포장 등을 통해 대보름 대목을 살리는데 안간힘을 쓰고 있다.

이마트는 대보름(22일)을 앞두고 17일 손쉽게 오곡밥을 즐길 수 있는 '피코크 슈퍼푸드 오곡'을 출시했다.

이마트와 숙명여대 한영실 교수 식품연구실이 소포장(30g) 잡곡을 따로 씻거나 불릴 필요없이 바로 2~3인분 쌀에 넣기만 하면 오곡밥을 만들수 있도록 개발한 상품이다.

종류는 잡곡 색깔에 따라 다섯가지인데, 예를 들어 붉은색 '피코크 슈퍼푸드 오곡'에는 브라운렌틸콩·차수수·팥·렌즈콩·적토미 등 전통 잡곡과 최근 인기를 끄는 슈퍼푸드가 함께 들어있다.

이마트가 이처럼 대보름용 간편식을 개발한 것은 조리하기 어렵고 번거롭다는 인식에 따라 갈수록 대보름 관련 상품의 수요가 줄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이마트에서 오곡밥·나물·부럼 등 대보름 식품의 연도별 매출 증감률(전년대비)은 ▲ 2013년 -4.7% ▲ 2014년 -20% ▲ 2015년 -13% 등으로 집계됐다. 해마다 대보름 관련 매출이 뒷걸음한다는 뜻이다.

특히 2014년의 경우 밸런타인데이와 정월 대보름이 겹쳐 부럼 등 대보름 관련 상품 매출이 20%나 급감하기도 했다.

이마트는 피코크 슈퍼푸드 오곡 외에도 대보름을 앞두고 '알콩 찰 오곡밥(1㎏·7천980원), 전통부럼세트(295g·9천800원), 강원도 양구 펀치볼 시래기(300g·4천980원), 남해 고흥 곤드래 (300g·5천480원) 등을 할인이나 '1+1' 혜택과 함께 선보인다.

롯데마트도 정월 대보름을 맞아 18일부터 1주일동안 모든 지점에서 기획전을 열고 관련 상품을 할인 판매한다.

우선 롯데 통합 마일리지 엘포인트(L.POINT) 고객은 서리태(1.5㎏)·찹쌀(3.8㎏)·부드러운 흑미(4㎏)를 8천900원 균일가에 살 수 있다.

차좁쌀·적두(500g·국내산), 차수수(500g·국내산), 기장(500g·국내산)을 두 봉지 이상 구매한 소비자에게는 값을 행사가의 절반 수준까지 깎아준다.

건호박(100g), 건곰취(40g), 건취나물(60g), 건가지(60g), 건부지갱이(60g) 등 다양한 국내산 나물도 2천980원 균일가에 판매한다.

밸런타인에 밀린 대보름 대목, 간편식으로 살린다 - 2

shk99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7 09: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