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두바이유 상승세 지속…40여일만에 30달러선 회복


두바이유 상승세 지속…40여일만에 30달러선 회복

두바이유 상승세 지속…40여일만에 30달러선 회복 - 1

(서울=연합뉴스) 박대한 기자 = 두바이유가 상승세를 이어가며 40여일 만에 배럴당 30달러선에 올라섰다.

한국석유공사는 지난 16일(현지시간) 거래된 두바이유 현물 가격이 전날보다 1.44달러 오른 배럴당 30.66달러로 집계됐다고 17일 밝혔다.

두바이유 가격이 배럴당 30달러선을 회복한 것은 지난달 6일(30.76달러) 이후 40여일 만이다.

두바이유는 지난달 21일 배럴당 22.83달러로 2003년 4월 30일(22.80달러) 이후 12년 9개월 만에 가장 낮은 수준까지 떨어졌지만 이후 전반적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의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선물은 전날보다 0.40달러 하락한 배럴당 29.04달러로 마감했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북해산 브렌트유는 1.21달러 내린 배럴당 32.18달러로 장을 마쳤다.

WTI 등은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 등이 원유 생산량 동결에 합의했다는 소식에도 하락세를 나타냈다.

세계 1·2위 석유 수출국인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 및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인 카타르와 베네수엘라는 이날 카타르 도하에서 만나 지난달 11일 수준에서 산유량을 동결하기로 합의했다.

감산이 아닌 동결이지만 OPEC의 회원국과 비(非)회원국 사이에 산유량 제한 합의가 이뤄진 게 15년래 처음이어서 2014년 7월부터 지속되는 유가 하락세가 멈출 것이라는 기대감을 키웠다.

그러나 경제제재 해제 후 원유 시장에 등장한 이란이 빠졌다는 점에서 현재의 공급 과잉 현상을 해소하기 어렵다는 시각이 퍼지면서 유가는 하락했다.

pdhis95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7 08: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