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랑스 검찰 "사르코지, 불법선거자금 조성 공식 수사"

(파리 AFP=연합뉴스) 니콜라 사르코지 전 프랑스 대통령이 16일(현지시간) 2012년 대선에서의 불법 선거자금 문제로 공식 수사를 받고 있다고 검찰이 밝혔다.

검찰은 이날 사르코지 전 대통령이 4년 전 대선 기간 불법으로 선거자금을 조성했다는 의심을 받고 있다면서 선거비용이 법적 한도를 초과한 문제에 대해 조사받고 있다고 말했다.

검찰이 사르코지 전 대통령에 대한 수사를 공식화함에 따라 내년 대선 출마를 준비하는 그에게 타격이 될 전망이다.

이와 관련, 우파 야당인 공화당(LR) 대표인 사르코지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이 문제로 심문을 받고자 파리 1심 법원에 도착했다.

'비그말리옹' 사건 담당 재판부는 이날 사르코지 전 대통령의 출석을 요구했다.

비그말리옹은 2012년 대선에서 사르코지 전 대통령의 소속 정당 대중운동연합(UMP)의 대선 캠페인을 맡았던 홍보·이벤트 회사다. 대중운동연합은 지난해 공화당으로 당명이 바뀌었다.

사르코지 대선 캠프 관계자 등은 지난 대선에서 선거비용 초과 사용을 은폐하기 위해 비그말리옹에서 허위 영수증을 발급받아 당에서 쓴 비용인 것처럼 조작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프랑스 검찰 "사르코지, 불법선거자금 조성 공식 수사" - 2

sh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7 05: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