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스캘리아 美대법관 장례식 20일 거행…30일간 조기 게양

장례식 전날 대법원에 시신 임시 안치

(워싱턴=연합뉴스) 심인성 특파원 = 최근 급작스럽게 사망한 앤터닌 스캘리아(79) 미국 연방대법관의 장례식이 오는 20일(이하 현지시간) 오전 11시 워싱턴D.C. 바실리카 국립대성당에서 거행된다고 미국 공영 라디오 NPR이 16일 전했다.

스캘리아 美대법관 장례식 20일 거행…30일간 조기 게양 - 2

NPR은 스캘리아 전 대법관 유족과 가까운 인사들의 말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스캘리아 전 대법관은 독실한 가톨릭교도다.

현재 페어팩스 미모리얼 장례식장에 있는 스캘리아 전 대법관의 시신은 장례식 하루 전 대법원 강당에 임시 안치될 예정이다.

한편, 대법원은 스캘리아 전 대법관의 죽음을 애도하는 뜻에서 30일 동안 조기를 달기로 했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앞서 백악관을 비롯한 모든 공공건물과 재외 공관, 국외 파견 부대 등에 조기를 달도록 명령했다.

대법원은 법정의 출입문과 법정 내 스캘리아 전 대법관의 의자 및 판사석에 검은 휘장을 내걸었다.

스캘리아 美대법관 장례식 20일 거행…30일간 조기 게양 - 3

'보수파의 거두'로 불려 온 스캘리아 전 대법관은 텍사스의 고급 리조트를 방문해 잠자리에 들었다가 지난 13일 오전 숨진 채로 발견됐다.

1986년 로널드 레이건 대통령 재임 시절에 연방대법관으로 지명된 스캘리아 전 대법관은 상원의 만장일치를 거쳐 사상 첫 이탈리아계 미국인 대법관에 이름을 올렸으며 그동안 총기 소지와 사형 제도 존치 등을 옹호하고 동성애와 낙태에 대해서는 반대하는 등 강경 보수의 목소리를 내왔다.

sim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7 05: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