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 노동신문 인터넷 한때 접속 불가…"사이버공격 가능성도"(종합)

중앙통신도 한동안 접속불량…다른 북한 사이트는 접속 원활
사진은 2014년 12월 23일 접속이 불가능한 노동신문 홈페이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사진은 2014년 12월 23일 접속이 불가능한 노동신문 홈페이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문관현 황철환 기자 = 북한의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의 웹사이트 인터넷 접속이 16일 한동안 되지 않았으며, 관영 조선중앙통신의 인터넷 접속도 한때 원활하지 않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노동신문 인터넷 웹사이트는 오전부터 접속되지 않다가 오후 5시께부터 정상적으로 가동됐다. 중앙통신의 접속도 이어졌다 끊어지기를 반복하다 같은 시간대부터 정상적으로 이뤄졌다.

물론 북한의 공식 도메인 'kp'를 사용하는 김일성종합대학과 내나라, 민족대단결 등의 웹사이트 접속은 원활하게 이뤄졌다. 'kp' 도메인을 쓰지 않고 중국에 서버를 둔 것으로 알려진 북한의 대남선전용 웹사이트 우리민족끼리 등은 접속이 수월했다.

북한의 주요 인터넷 웹사이트는 지난해 8월에도 먹통 사태를 빚은 바 있다.

북한 사이트의 일시적 불량 상태에 대한 구체적인 원인은 파악되지 않고 있으나 해킹 등 사이버 공격으로 인한 접속 장애, 내부 기술적 문제 등 다양한 가능성이 있다고 전산 전문가들은 설명했다.

한 대북소식통은 "오늘 아침부터 오후 5시께까지 노동신문의 인터넷 접속이 이뤄지지 않았다"면서 "북한의 인터넷망이 사이버 공격을 받았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khm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18: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