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화성시 '장애인 카페' 오픈…일자리 마련해 자립 지원

(화성=연합뉴스) 김종식 기자 = 경기도 화성시 능동 동탄 배드민턴장 인근에 장애인 카페 'cafe 休'가 16일 문을 열었다.

'cafe 休'는 장애인과 결혼이주여성 일자리 창출과 경제적 자립을 돕고자 마련됐다.

삼성전자 DS부문 임직원들이 모은 후원금 5천만원으로 집기를 마련했고, 운영은 나래울(화성시 복지타운)이 맡는다.

테이크아웃 중심으로 매주 월∼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된다.

시는 2017년 향남읍에 개관 예정인 화성시 장애인종합복지관에도 장애인 카페를 추가로 개설할 예정이다.

또 장애인시설 인식 개선을 위해 '허그컵'이라는 공식 브랜드를 화성시 장애인 카페 이름으로 사용하기로 했다.

채인석 화성시장은 "서로 함께 나누고 배려하는 공동체 조성에 뜻을 함께해준 기업체와 시민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jong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17: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