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구 동갑, '진박' 효과 미미?…정종섭, 류성걸에 뒤져

지지도 류 40.2%, 정 16.3%…정, 후보선출 가능성도 밀려
대구 동갑, '진박' 효과 미미?…정종섭, 류성걸에 뒤져 - 1

(서울=연합뉴스) 현혜란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이 언급한 '진실한 사람'을 뜻하는 '진박(眞朴)'으로 불리는 정종섭 전 행정자치부 장관이 대구 동갑 4·13 총선 출마를 선언, 현역인 류성걸 의원에 도전장을 내밀었으나 아직 열세를 보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연합뉴스와 KBS가 코리아리서치에 의뢰해 16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를 보면 새누리당 후보 선호도 조사에서 정 전 장관 지지도는 19.6%로 류성걸 의원(40.2%)의 지지도에 크게 뒤졌다. 손종익 상생정치연구원장의 선호도는 4.3%로 집계됐다.

다만, '없음·모름·무응답'이 36.0%를 차지해 이들의 표심이 변수이다.

지지 여부와 관계없이 이번 국회의원선거에서 새누리당 후보로 선출된 가능성이 큰 예비후보를 물었을 때도 류 의원 38.4%, 정 전 장관 16.3%, 손 원장 2.3% 순으로 응답률이 높았다.

'여당 후보=당선'이라는 등식이 성립되는 이 지역에서 정 전 장관은 지지도는 물론 새누리당 후보가 될 가능성에 있어서도 류 의원에 뒤진 것이다.

이 지역의 정당지지율은 새누리당이 69.9%로 가장 높았으며 더불어민주당 9.1%, 국민의당 3.2%, 정의당 1.8% 등의 순이었다.

이번 조사는 지난 13∼14일 지역 유권자 500명을 대상으로 유선전화 임의전화걸기(RDD) 방식에 따른 전화면접조사로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이번 여론조사 방식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공정심의위원회 홈페이지(www.nesdc.go.kr)를 참조하면 된다.

대구 동갑, '진박' 효과 미미?…정종섭, 류성걸에 뒤져 - 2

run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2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