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코오롱인더스트리 4분기 영업익 723억원…전년比 23%↑

(서울=연합뉴스) 옥철 기자 = 코오롱인더스트리는 2015년 4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1조2천375억원, 영업이익 723억원을 기록했다고 16일 공시했다.

법인세비용 차감 전 순이익과 분기 순이익은 각각 471억원과 312억원이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4분기에 자동차 소재와 패션의 계절적 성수기 진입 효과가 큰 가운데 화학부문 실적이 호조를 띠었고 산업자재 등 다른 아이템의 고른 실적 개선 영향으로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23%, 전분기 대비 16% 상승했다"고 평가했다.

원료가격 안정과 환율 상승 등 대외환경도 4분기 실적 호전에 도움을 줬다.

올해 1분기에는 자동차 소재와 패션 부문이 비수기에 진입했음에도 산업자재와 화학 부문의 안정적 실적 유지로 전년 동기 대비 실적이 좋아질 것으로 보인다.

산업자재 부문은 타이어코드와 에어백의 안정적 매출을 바탕으로 일부 부진한 사업이 회복되고 종속회사의 매출 증가로 성장세를 유지할 전망이다.

중국 자동차소재 법인, 코오롱플라스틱[138490] 등의 실적이 무난히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패션부문은 액세서리·캐주얼 브랜드들의 꾸준한 성장세로 매출·이익 기여도가 큰 사업부문으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중국에 진출한 코오롱스포츠도 매년 실적이 빠르게 개선되고 있어 올해부터 흑자 전환을 기대하고 있다.

oakchu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16: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