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러시아서 가스폭발로 아파트 붕괴…1명 사망·34명 매몰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기자 = 16일 오전 4시 20분께(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북동쪽으로 250㎞ 떨어진 야로슬라블에서 천연가스 폭발로 아파트 건물 1채가 무너져 1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타스와 신화 통신이 보도했다.

무너진 5층짜리 아파트 건물에서 4명이 구조돼 치료를 받고 있지만, 아직 34명이 매몰돼 행방불명 상태로 추정된다고 러시아 비상사태부는 밝혔다.

비상사태부 관계자는 타스 통신에 "모두 25가구가 사고의 영향을 받았다"며 "5가구는 완전히 붕괴됐고, 나머지 20가구는 부분적으로 파괴됐다"고 전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관들은 건물 잔해를 치우며 생존자 수색과 구조작업에 나섰고, 모스크바에서 구조헬기 2대가 투입돼 구조팀을 지원하고 있다.

러시아 사법당국은 이 아파트 4층에서 가스 누출 또는 가스장비 오작동으로 인해 폭발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러시아서 가스폭발로 아파트 붕괴…1명 사망·34명 매몰 - 2

firstcir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14: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