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제성모병원, 사우디와 연간 1천명 의료관광 계약

(서울=연합뉴스) 김길원 기자 =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병원장 김준식)은 16일 이 병원 대회의실에서 사우디아라비아의 글리터링 호라이즌(Glittering Horizon)사와 연간 1천명 규모의 국제의료관광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병원 측에 따르면 사우디아라비아 제다에 본사를 둔 글리터링 호라이즌사는 의료대행, 물류, 건설 등의 사업을 하는 기업이다.

이번 계약에 따라 글리터링 호라이즌사는 연간 1천명 규모의 중동 의료관광객을 국제성모병원에 보내게 된다.

국제성모병원은 이들 중동 의료관광객들에게 일반 건강검진 외에도 개인 맞춤형 유전체검사와 성체줄기세포 시술 등의 프리미엄급 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김준식 병원장은 "이번 계약으로 의료관광 활성화에 따른 병원의 경쟁력 확보와 해외 환자 유치를 통한 국익 창출의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면서 "해외환자 유치 외에도 의료관광사업, 병원플랜트 수출, 병원 전산화수출(HIS) 등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국제성모병원, 사우디와 연간 1천명 의료관광 계약 - 2

bi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14:4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