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해관리공단 페루에 정보화 노하우 전수…국내中企 참여

(세종=연합뉴스) 이봉준 기자 = 한국광해관리공단은 남미 페루의 지속 가능한 자원 개발을 위해 '광해 관리 정보화 시스템' 구축 사업에 나섰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공동으로 추진하는 공공협력 공적개발원조(ODA) 프로그램으로, 총사업비 260만달러(약 31억원)가 투입돼 오는 2018년 6월 완료 예정이다.

주요 내용은 ▲ 페루 광해 관리 법제도 진단 및 컨설팅 ▲ 광해 실태 조사 ▲ 정보화 시스템 개발 및 시범 운영 ▲ 공무원 광해 관리 역량 강화 등으로, 페루 현지 실정에 맞는 광해 관리 제도와 인프라 구축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광해관리공단은 사업 일부를 국내 중소기업과 함께 수행함으로써 우리 기업의 해외 사업 참여 기회를 확대, 동반성장의 가교 역할을 할 계획이다.

광해관리공단 관계자는 "페루는 그동안 캐나다와 일본 등의 지원으로 광해 관리를 추진해 왔다"며 "페루에 한국의 광해 관리 노하우를 담은 정보화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국내 중기와 동반성장 기회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j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14: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