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조선판 냉장고에 얼음을…'18일 안동석빙고 장빙제


'조선판 냉장고에 얼음을…'18일 안동석빙고 장빙제

안동 석빙고 장빙제(연합뉴스 자료사진)
안동 석빙고 장빙제(연합뉴스 자료사진)

(안동=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보물 제305호인 안동석빙고에 얼음을 채우는 '장빙제'가 오는 18일 안동민속박물관 주변 낙동강변에서 열린다.

석빙고 장빙제는 조선시대 진상품인 안동 은어를 저장하던 석빙고에 낙동강에서 얼음을 실어와 채우는 과정을 재현한 것이다.

안동 석빙고 장빙제(연합뉴스 자료사진)
안동 석빙고 장빙제(연합뉴스 자료사진)

경북도와 안동시가 주최하고 전통문화콘텐츠개발사업단 등이 주관하는 행사는 낙동강에서 얼음을 잘라내는 채빙(採氷), 잘라낸 얼음을 소달구지로 옮기는 운빙(運氷), 옮긴 얼음을 석빙고에 채우는 장빙(藏氷) 등 순으로 구성된다.

'조선판 냉장고에 얼음을…'18일 안동석빙고 장빙제 - 2

올해 예년과 달리 안동민속박물관 근처에서 채빙·운빙을 시작해 석빙고에 얼음을 켜켜이 재고 안동 은어를 저장하는 장빙을 중심으로 진행한다. 예년에는 남후면 암산유원지 등에서 채빙 행사를 했다.

주최측은 장빙행사가 끝나면 관람객들을 위해 안동 은어로 만든 안동건진국수, 은어 매운탕, 은어 모닥불 소금구이 등을 맛보는 코너를 운영할 계획이다.

안동 석빙고 장빙제(연합뉴스 자료사진)
안동 석빙고 장빙제(연합뉴스 자료사진)
'조선판 냉장고에 얼음을…'18일 안동석빙고 장빙제 - 3

권용숙 전통문화콘텐츠개발사업단 사무국장은 "1년에 한 번 장빙제 때만 개방하는 만큼 많은 사람이 찾아 내부를 자세히 보며 안동석빙고의 과학적 특징 등 우리문화의 우수성을 직접 느꼈으면 한다"고 말했다.

leek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10: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