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현대중 임직원 급여 우수리 6년째 기부…올 2억3천만원


현대중 임직원 급여 우수리 6년째 기부…올 2억3천만원

현대중 임직원 급여 우수리 6년째 기부
현대중 임직원 급여 우수리 6년째 기부(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현대중공업 임직원이 급여 우수리로 모은 2억3천여만원을 불우이웃에 전달했다. 올해로 6년째다. 현대중공업은 16일 울산 본사에서 급여 우수리 기금 전달식을 열고 지난해 임직원들이 모은 우수리 기금을 한국심장재단과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2016.2.16 << 현대중공업 >>
young@yna.co.kr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현대중공업 임직원이 급여 우수리로 모은 2억3천여만원을 불우이웃에 전달했다. 올해로 6년째다.

현대중공업은 16일 울산 본사에서 급여 우수리 기금 전달식을 열고 지난해 임직원들이 모은 우수리 기금을 한국심장재단과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행사에는 김환구 현대중공업 부사장과 김진석 노조 수석 부위원장, 조범구 한국심장재단 이사장, 김상만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천진욱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우수리 기금으로 선천성 심장병 치료를 받은 수혜자와 가족도 함께했다.

현대중 임직원 급여 우수리 6년째 기부
현대중 임직원 급여 우수리 6년째 기부(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현대중공업 임직원이 급여 우수리로 모은 2억3천여만원을 불우이웃에 전달했다. 올해로 6년째다. 현대중공업은 16일 울산 본사에서 급여 우수리 기금 전달식을 열고 지난해 임직원들이 모은 우수리 기금을 한국심장재단과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2016.2.16 << 현대중공업 >>
young@yna.co.kr

현대중공업은 2010년부터 매월 급여에서 1천원 미만의 금액을 모아 불우이웃을 위한 기금을 조성하고 있다.

임직원 96%가 동참하고 있다.

6년간 기탁한 우수리 기금은 13억4천여만원에 달한다. 기금은 심장질환과 백혈병, 소아암 환자 등 140여명의 수술비용으로 지원했다.

또 환자와 가족 심리안정 치료를 비롯해 독거노인, 소년소녀 가장을 돕는 데도 쓰였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개개인에게는 작지만, 불우이웃에게 큰 도움을 주기 위해 임직원들이 급여 우수리 기금을 조성하는 데 기쁜 마음으로 참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