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나비박사' 석주명 저서 희귀본 전자책으로 본다

국립생물자원관, 일제·해방전후 생물학 귀중자료 54권 e북 제작

(서울=연합뉴스) 이광철 기자 = 우리나라 나비 248종의 이름을 우리말로 짓고 유래를 설명한 '나비박사' 석주명의 저서 희귀본 등을 전자책으로 손쉽게 볼 수 있게 됐다.

국립생물자원관(관장 김상배)은 생물학 관련 귀중본 54권을 전자책으로 만들어 이달 17일부터 자원관 누리집(www.nibr.go.kr) 생물다양성 이북(E-book) 코너에 공개한다고 16일 밝혔다.

자원관은 2007년 3월 개관 이후 원로 생물학자 12명에게서 단행본, 학술지 등 1만8천여권의 생물학 관련 귀중본을 기증받아 저작재산권이 끝난 54권을 우선 전자책으로 만들었다.

우리나라 자생 동·식물을 최초로 기록한 문헌이 많다. 초창기 나비 연구에 큰 공헌을 한 석주명 박사의 '조선나비이름 유래기'(1947)도 포함됐다.

석 박사는 자신이 연구한 나비 248종에 시가도귤빛부전나비, 시골처녀나비 등 한글 이름을 새로 짓고 이름의 유래를 상세하게 소개했다. 노랑나비, 흰나비, 범나비밖에 없었던 우리나라 나비 이름은 그의 노력으로 풍부해졌다.

전의식 전 한국식물연구회 회장, 이우철 강원대 명예교수가 기증한 일본 식물학자 나카이 다케노신의 '플로라 코리아나(Flora Koreana)' Ⅰ(1909),Ⅱ(1911)도 전자책으로 볼 수 있다.

우리나라 식물 현황을 최초로 기록한 목록집으로, 1천917종의 식물 정보를 담았다.

조선생물학회가 1949년 발간한 조선생물명집, 조선박물학회가 1927년부터 1942년까지 발간한 학술지 4∼34호도 전자책으로 제작됐다.

'나비박사' 석주명 저서 희귀본 전자책으로 본다 - 2

minor@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