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 노원·도봉 등 6개구 지역 난방비 7.36% 인하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서울시는 노원·도봉·중랑·양천·강서·구로구의 지역난방 요금을 한국지역난방공사 등 타 사업자와 똑같이 7.36% 인하한다고 16일 밝혔다.

주택용, 업무용, 공공용 지역난방 요금 모두 조정 대상이다. 이달 발행될 1월 요금 고지서부터 내린 요금이 적용된다.

지난해 7월 정부가 지역난방 요금 조정주기와 도시가스 요금 차이로 인한 시민 불편을 해결하고자 두 요금을 연동해 조정하는 방식으로 요금제를 개선한 데 따른 조치다.

현재 서울시 일반주택 요금은 한국지역난방공사와 같은 수준이다. 5만 9천여 가구에 이르는 임대아파트 지역난방 요금은 한국지역난방공사보다 10% 낮은 수준을 유지해왔다.

시는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국가·독립유공자, 다자녀가구, 차상위계층 등 사회적배려대상자와 소형 임대주택, 사회복지시설에 적용하는 기본요금 감면제도도 유지할 계획이다.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11: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