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640억 빚더미' 유명 래퍼 "저커버그 도와주세요"


'640억 빚더미' 유명 래퍼 "저커버그 도와주세요"

카니예 웨스트 << AP=연합뉴스 자료사진 >>
카니예 웨스트 << AP=연합뉴스 자료사진 >>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장현구 특파원 = 미국 유명 래퍼 겸 프로듀서인 카니예 웨스트(39)가 엄청난 빚더미에 처한 상황을 깜짝 공개하고 마크 저커버그 등 유명 정보기술(IT) 업체 최고경영자에게 공개로 도움을 요청해 눈길을 끈다.

15일(현지시간) 미국 언론에 따르면, 웨스트는 전날 트위터를 통해 "5천300만 달러(약 641억 원)의 개인 빚이 있다"면서 "극복할 수 있도록 기도해달라. 내 진심"이라고 밝혔다.

그는 계속된 트윗에서 "마크 저커버그, 웨스트가 현존 또는 역대 최고의 아티스트라고 깨닫는다면 그의 아이디어에 10억 달러(1조 2천85억 원)를 투자하세요"라며 "트위터, 페이스타임,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무엇이든 저커버그가 날 도울 수 있도록 해달라"며 누리꾼들의 설득 운동을 요청하기도 했다.

웨스트는 "공개로 저커버그에게 도움을 청한다"고 실토하고 나서 15일 오전엔 구글의 공동 창업자인 래리 페이지에게도 똑같이 도움을 바란다고 트위터에 썼다.

특히 IT업체가 밀집한 샌프란시스코와 실리콘 밸리의 IT 거부들을 향해 "집에서 랩 음악을 들으면서 가수들을 돕지 않는다"며 분노 섞인 구걸을 이어갔다.

일반 팬에게도 스트리밍 서비스인 타이달에서 자신의 새 앨범 '더 라이프 오브 파블로'를 유료로 내려받아 달라고 애원했다.

모델 겸 배우인 킴 카다시안의 남편인 웨스트는 지난해 기준으로 1억 4천700만 달러(1천776억 원)의 자산을 보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와 달리 수 백원의 개인 채무가 있다고 공개함에 따라 많은 팬이 빚더미에 오른 이유를 궁금해하고 있다.

일간지 USA 투데이는 웨스트가 빈털터리가 된 게 맞다면, 아마도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와 공동으로 선보인 '이지 패션 컬렉션'에 전 재산을 투자한 탓으로 보인다고 추정했다. 웨스트는 그 밖에도 다른 사업에 손을 대 최근 재정 상태가 좋지 않다고 고백한 바 있다.

'640억 빚더미' 유명 래퍼 "저커버그 도와주세요" - 2

cany99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04: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