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백화점, 중소기업 전용관 입점업체 모집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롯데백화점은 다음달 2일까지 중소기업 전용 판매관 '드림플라자'에 새로 입점할 업체를 모집한다.

입점을 원하는 중소기업은 롯데백화점 상품본부 홈페이지(http://buying.lotteshopping.com)에 신청하면 된다. 롯데백화점과 중소기업중앙회는 다음 달 3일 품평회를 거쳐 최종 입점업체를 선정하고, 뽑힌 업체는 4월부터 드림플라자 매장에서 영업을 시작한다.

드림플라자는 롯데백화점이 중소기업 판로 확대 차원에서 운영하는 중소기업 전용관으로, 2014년 이후 본점·잠실점·부산본점 등 3개 점포에서 선보였다.

특히 롯데백화점은 매장 인테리터 비용, 판매사원 인건비 등을 지원해 입점 업체의 비용 부담을 줄여준다. 그동안 드림플라자를 통해 50여개 중소기업 브랜드가 소개됐다.

잡화 브랜드 '루바니', '로빈슨' 등의 월 평균 매출은 5천만원을 웃돌만큼 소비자들의 반응도 좋다.

이선대 롯데백화점 상무(대외협력실장)는 "드림플라자 입점이 좋은 기회가 될 수 있는 만큼 경쟁력을 갖춘 많은 중소기업들이 참여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롯데백화점은 드림플라자 외에도 다양한 중소 파트너사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우선 파트너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직무 관련 역량 강화 교육을 무료로 진행하고 있다. 작년 한해에만 파트너사 임직원 300여명이 유통변화 분석, 갈등관리 등을 주제로 직무 교육을 받았다.

중국 현지 백화점 점포에서 '한국 상품전'을 열어 협력사의 해외 판로 개척도 돕고 있다.

shk99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6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