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천공항 '긴연휴 끝' 14일 이용객 18만명…역대 최다

외국여행객 귀국, 춘제 끝나 中관광객 출국 몰린 때문인 듯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 인천국제공항공사는 14일 공항 이용객이 18만992명(출발 8만7천635명, 도착 9만3천357명)을 기록,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기존 최다 일일 이용객 기록인 지난달 17일 17만8천764명(출발 8만7천472명, 도착 9만1천292명)보다 2천여명 많다. 공항 개항 이래 일일 이용객이 18만명을 넘기는 처음이다.

일일 수하물 처리 실적도 17만1천578개로 지난달 17일 16만9천452개의 역대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

공항공사는 애초 설 연휴 특별운영기간(5∼10일) 마지막 날이던 10일에 역대 최다인 18만3천여명이 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내다봤지만, 오히려 나흘이 더 지난 14일에 기록이 깨졌다.

공항공사는 설 연휴에 더해 11·12일 추가로 연차를 내면 14일까지 9일간 쉴 수 있게 되면서 외국으로 떠난 여행객의 귀국이 몰린 데다 중국 최대 명절 '춘제(春節)'도 이날 끝나 중국인 관광객이 대거 돌아갔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공항공사 관계자는 "14일까지 공항 이용객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하고 비상인력을 투입하며 사전 준비를 해 큰 혼잡이 없었고, 수하물 처리시설과 같은 공항 운영 핵심 시설에도 장애가 전혀 없었다"고 말했다.

인천공항 '긴연휴 끝' 14일 이용객 18만명…역대 최다 - 2

min2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5 10: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