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쌍용차 '티볼리 에어' 외관 이미지 공개

적재공간 늘린 롱보디 모델…3월 출시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 소형 SUV 티볼리의 적재공간을 늘린 롱보디(long body) 모델의 차명이 '티볼리 에어'로 정해졌다.

쌍용차[003620]는 오는 3월 출시에 앞서 티볼리 롱보디 모델의 차명을 이같이 확정하고 15일 외관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기(Air)가 창조적 생명 활동의 필수적 요소인 것처럼 다양한 활동을 제약 없이 즐기는 데 필요한 SUV를 지향한다는 의미에서 신차명이 결정됐다고 쌍용차는 설명했다.

티볼리 에어의 외관 디자인은 다른 SUV 모델과 차별화된 라인을 통해 '유니크 다이내믹 스타일'을 구현했다고 쌍용차는 전했다.

쌍용차 관계자는 "티볼리 에어가 넓은 적재공간을 통해 어떠한 상황에도 부족함이 없는 활용성을 제공함으로써 소비자의 라이프 스타일을 자유롭고 열정적이며 즐겁게 변화시키는 토대가 되어 줄 것"이라고 말했다.

쌍용차 '티볼리 에어' 외관 이미지 공개 - 2

freem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2/15 10: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